이래야 진짜 진 삼국무쌍이지… ‘진 삼국무쌍8 엠파이어스’

시뮬레이션과 액션 모두 즐길 수 있다.
2021년 12월 27일 02시 18분 08초

오픈월드라는 첫 시도를 해 호평보다 혹평을 더 받았던 ‘진 삼국무쌍8’이 다시 원점으로 돌아왔다.

 

디지털터치는 코에이테크모게임스의 액션 게임 ‘진 삼국무쌍8 엠파이어스’를 PS4 등으로 출시했다. 진 삼국무쌍 20주년 기념작으로 출시한 본 게임은 3년 전에 출시한 진 삼국무쌍8의 또 다른 버전이며, 본편 특유의 무쌍액션과 엠파이어스만의 시뮬레이션 요소를 추가한 점이 특징이다.

 

본 게임을 소개하기에 앞서 베이스가 되는 진 삼국무쌍8을 간략하게 소개해보면, 진 삼국무쌍8는 큰 변화 없이 매너리즘에 빠진 구성을 탈피하기 위해 오픈월드라는 신선한 시도를 했지만, 코에이테크모게임스 산하 개발스튜디오이자 개발사인 오메가포스가 이 장르에 대한 이해도가 떨어져 실제 결과물은 처참할 정도로 완성도가 부족했다.

 

또한, 진 삼국무쌍 시리즈 자체가 불필요한 과정은 줄이고 무쌍 액션에 집중한다는 컨셉이지만, 진 삼국무쌍8은 외전작도 아닌 정식 넘버링 시리즈임에도 오픈월드라는 무리한 시도를 한 점이 실패 요인으로 손꼽힌다.

 


 


 

시리즈 최악의 실패작이라 평가받는 진 삼국무쌍8이라는 평가를 극복하기 위해 진 삼국무쌍8은 3년여간의 시간을 들여 재정비해 돌아왔는데, 대표적으로 혹평을 받던 오픈월드 시스템 폐지, 전작들처럼 불필요한 과정 없이 무쌍 액션 본연의 재미에 집중할 수 있게 만들어졌다.

 

사실 엠파이어스 시리즈는 코에이테크모의 대표작 ‘삼국지’ 시리즈에서 볼 수 있던 시뮬레이션 요소가 도입된 점이 특징인데, 이를 오픈월드인 진 삼국무쌍8에 어떻게 녹일지는 팬들의 최대 관심사였다. 결국 기존 방식으로 돌아왔고, 동시에 팬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진 삼국무쌍8의 게임 모드는 이전 엠파이어스처럼 심플하게 구성됐다. 자신만의 삼국시대를 만드는 ‘쟁패 모드’와 나만의 영웅을 만드는 ‘편집 모드’가 있다. 

 


 


 

각각 설명하면, 쟁패 모드는 코에이삼국지 삼국지 시리즈처럼 플레이어가 자유롭게 무장들을 선택하고, 이를 성장시킨 후 새로운 역사를 만드는 것을 목적으로 둔다. 또 결혼을 해 아이를 만드는 요소도 건재하고, 이렇게 탄생한 아이는 부모를 이어 새로운 전설을 만들 수 있다. 

 

또한, 쟁패 모드는 크게 군략이라는 메뉴를 통해 운영되며, 군략 안에는 내정과 인사, 외교, 군사 등 국가를 운영하는 시뮬레이션 요소들과 서로 땅을 뺏고 뺏기는 전투, 오픈월드의 흔적이 남아 있는 산책 등이 있다. 

 

산책을 제외한 나머지 메뉴들은 친숙한 메뉴이기에 추가 설명은 생략하고, 산책에 대해 세부적으로 알아보겠다. 산책은 플레이어가 소유한 지역을 자유롭게 돌아다니며 무장들과 대화를 하거나 호감도를 올리는 모드이며, 오픈월드처럼 자유롭게 맵을 돌아다니며 탐험을 할 수 있으나 귀찮으면 단축 메뉴를 통해 조작할 수 있다. 산책에서는 플레이어의 세력에 속하지 않은 무장도 영입 가능하니 꽤 자주 쓰일 메뉴가 될 것이다.

 


 


 


 


 

그리고 전투는 신규 무장을 추가해 덕지덕지 붙이기보단 기존에 있던 무장의 밸런스를 잡는 데 집중했고, 전투에 불필요한 부가적인 요소들이 모두 삭제됐다. 또 갈고리를 이용해 벽이나 건물을 넘어가는 액션은 넓은 맵을 빠르게 이동하는 등의 도움을 줘 쾌적한 플레이가 가능하다.

 

편집 모드는 이전 엠파이어스와 캐릭터를 편집할 수 있는 자유도가 약간 제한적일 수는 있으나, 그래도 플레이어 실력에 따라서 온갖 잡다한 캐릭터를 만들 수 있다. 그리고 복장 같은 경우 무장별 세트가 별도로 제공되는데, 무료와 시즌패스로 각각 제공되니 참고하자. 

 

덧붙여 결혼을 하고 쟁패 모드를 클리어하면 2세를 탄생시킬 수 있는데, 2세는 부모의 이름이 캐릭터 정보에 새겨지며 디폴트로 외형이 정해지지만 플레이어가 성별이랑 외형을 다시 바꿀 수 있다. 

 


 


 


 


 

이외로 플레이어에 진행 상황에 맞춘 멀티 엔딩을 지원해 다회차 플레이해도 지루함이 없고, PS5 무료 업그레이드, 그래픽 모드 선택 가능 등 편의성을 위한 요소들이 다소 준비됐다. 단 PS5 버전으로 업그레이드해도 약간의 개선은 있을지 모르나 로딩은 크게 달라지지 않아 아쉽다.

 

전반적으로 필자는 플레이어 캐릭터를 군주, 나머지 멤버들을 여성 멤버로 구성, 남성 캐릭터는 전부 척살해 하렘 엔딩을 구현했는데, 이번 진 삼국무쌍8은 이런 식으로 재미있게 즐길 요소들이 많으니 이 시리즈를 좋아하는 팬이라면 필구해서 즐겨보자.

 


 


 


 

 

이동수 / ssrw@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2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2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