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유명인 목소리로 대화하는 퀵보이스 인기

2021년 09월 17일 14시 35분 16초

크래프톤의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이 게임 내 캐릭터 패션은 물론, 목소리로도 MZ세대의 ‘부캐(부캐릭터)’ 꾸미기를 위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2018년부터 현재까지, 게임 내 셀럽, 성우 등 유명인의 목소리로 채팅하며 플레이할 수 있는 ‘퀵보이스’를 통해 유저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해왔다. 2018년 11월 힙합 뮤지션 ‘마미손’의 퀵보이스 출시를 시작으로, 아이돌 ‘오마이걸’ 멤버 아린과 ‘엔플라잉’, 온라인 크리에이터 ‘에이전트 H’ 등 다양한 분야의 친숙한 유명 인사들이 참여했다.

 

지난 7월에는 글로벌 배우로 거듭나고 있는 마동석의 퀵보이스를 선보이며 화제가 됐다. 형님 버전과 아우 버전으로 출시된 마동석 배우의 퀵보이스는 오마이걸 아린의 퀵보이스와 함께 역대 가장 인기 있는 퀵보이스로 꼽히기도 했다.

 

한편, 17일부터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에서 그룹 프로미스나인의 퀵보이스를 만나볼 수 있다. 프로미스나인과 콜라보레이션을 기념해 각 멤버의 퀵보이스와 스킨 아이템도 함께 출시했고, 게임 내 프로미스나인 신곡 앨범 획득을 포함해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목소리 녹음 현장을 담은 메이킹 영상도 같은 날 공개해 유저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퀵보이스의 메이킹 영상 역시 인기 요인 중 하나다. 셀럽이 직접 목소리를 녹음하는 과정을 공개하고, 좋아하는 캐릭터를 밝히거나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을 즐겨 한다는 언급을 통해 게임 몰입의 계기를 더해주기 때문이다. 실제로 오마이걸 아린의 경우, 목소리를 녹음한 세 가지 캐릭터 가운데 레인보우 캐릭터를 가장 좋아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1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1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